통영 죽림 맛집, 제주흑돼지전문점 '돈돈촌'

돈돈촌

경남통영 죽림에 위치한 돈돈촌을 방문해 보았습니다.

돈돈촌

이 식당 일대가 음식점들이 즐비해 있는 곳인데다 도로가 일방통행인 곳이 많이 있어 차량으로 식당을 진입하기에 조금은 애로사항이 있었습니다. 

다행히 식당에 주차장이 마련되어 있어 도로변 불법주차가 아닌 안전한 곳에 주차할 수 있었습니다.

 

돈돈촌 메뉴판

대부분의 고기들이 120g에 10,000원 입니다. 계산하기 편할 것 같군요 ^^

일반 돼지고기에 비해 제주흑돼지가 더 비싼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제주여행할때마다 흑돼지를 먹는편인데 가격이 상당히 비쌌던 기억이 있습니다. 그 가격에 비하면 저렴한 가격인것도 같군요.

 

제주흑돼지전문점 돈돈촌의 대표메뉴일 것 같은 '흑오겸살 3인분'을 주문해보았습니다.

 

흑오겹살 3인분

고기가 엄청 두툼하게 잘라져서 나옵니다. 비계와 살이 5겹이 맞아보이네요.

 

어렸을때는 돼지비계에 털이 박혀있는 모습이 혐오스러워서 비계를 다 잘라내고 먹곤 했지만 이제는 이런 비쥬얼이 땡큐입니다. 맛있다는걸 알기 때문이죠.

 

기본상차림

 

기본상차림 입니다.

 

이 곳은 고기를 직접 구울 필요가 없습니다.

점원분께서 직접 고기를 구워주고 잘라 주십니다. 덕분에 젓가락질만 하면되어서 매우 좋았습니다.

 

제주흑돼지전문점 답게 멜젓이 나옵니다. 저는 비려서 안좋아하지만 와이프님은 엄청나게 좋아한답니다. 제주도에서 먹었던 멜젓처럼 진한 맛이 난다면서 아주 만족해 했습니다.

 

맛있게 익어가고있습니다. 털이 나 있는 비계층이 노릇노릇 구워지고 있습니다. 벌써부터 군침이 도는군요.

 

보기 좋게 커팅.

 

 

그냥도 먹고 여러가지 방법으로 쌈을 싸먹어 보기도합니다.

 

정말 솔직히 아~주 맛있습니다.

 

고기자체가 좋으니 맛은 그냥 따라 옵니다.

제주흑돼지답게 쫀득쫀득 입에 착 감기네요. 고소한 비계층과 살코기가 어우러져 부드러우면서도 담백한 맛을 내어 줍니다.

 

아....진짜 맛있어요

 

새로운 도전은 위험한 법이기도 한데 이번 식당은 아주 만족스럽습니다. 

 

식사로 된장찌개와 물냉면을 시켜보았습니다.

 

된장찌개

된장찌개가 붉은색을 많이 띕니다.

 

밥은 그냥 쌀밥이 아니라 흑미가 들어가서 보기에도 좋고 맛도 좋았습니다.

 

된장찌개를 주문하면 기본적으로 제공되는 추가 반찬인데 다 맛있습니다.

 

물냉면

 

물냉면은 아주 맛있다 정도는 아니지만 나쁘지 않은 맛을 내어 줍니다. 

 

식사를 마칠 즈음에 식혜를 가져다 주십니다. 식사마무리로 아주 좋았습니다.

 

원산지표시판

두부를 제외한 모든 재료는 국내산을 사용 중입니다. 

 

식당으 나설때의 모습입니다. 홀 안에는 손님으로 가득 차 있고 메인 홀에는 4테이블 정도가 비어있지만 손님들이 제법 있습니다. 주변에 손님이 없는 식당도 지나쳐 왔었는데 이 곳은 꾀 괜찮은 성적 같습니다.

정말 솔직히 이정도 맛에 이정도 가격이면 저라도 이 곳을 방문할 것 같습니다. 오랜만에 제주흑돼지를 아주 맛나게 먹을 수 있었습니다.

320x100

댓글(9)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