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 퀴즈 온 더 블럭에 나온 괴발개발 or 개발새발 ?

 

지난 27일 오후에 방영된 tvn 예능 유 퀴즈 온 더 블록 2 는 신당동에서 퀴즈가 진행되었다. 유재석과 조세호의 듀오로 일반 시민들의 일상속으로 찾아가 이야기를 나누고 깜짝퀴즈를 내는 길거리토크쇼 겸 퀴즈쇼 이다.

 

이번에 출제된 문제가운데 많은 사람들의 관심이 집중되는 것이 하나 있다.

 

"글씨를 되는 대로 아무렇게나 써놓은 모양을 가리켜 괴발개발이라 한다. 이 말은 이 동물과 개가 이러저리 돌아다니며 어지럽게 발자국을 찍어 놓은 모양과 비슷하다는 데서 유래했다. 조선 19대 임금 숙종이 사랑한 동물로 정사를 돌볼 때 늘 곁에 두었다고 알려진 이 동물은 무엇일까?"라는 퀴즈다.

 

 

여기에 대한 답은 "고양이"다. 여기에 더해 숙종이 고양이를 아끼는 애묘인 이었다는사실도 추가로 밝혀져 관심을 모으기도 했다.

 

그런데 이 문제의 정답보다도 "괴발새발"이라는 말이 사람들의 관심을 더 끌게되었다.

 

기존의 표준어 규정대로라면 "괴발개발"만이 정답이다. 하지만 우리가 근래에 자주사용하고 있는 "개발새발" 또한 최근에 표준어로 인정 받으면서 두 단어 모두 표준어이다.

 

괴발의 '괴'는 고양이를 뜻한다. 아주 옛날에는 고양이라는 단어 대신 '고이'나 '괴'라는 단어가 쓰였다고 한다. '발'은 우리가 잘 아는대로 '족'을 뜻한다. 그렇기 때문에 '괴발'은 '고양이 발'을 뜻한다. 그리고 '개발'은 우리가 쉽게 아는것처럼 댕댕이 개의 발을 뜻한다.

 

이렇게해서 '괴발개발'은 고양이의 발과 개의 발'을 뜻한다.

 

320x100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